[토박이말 되새김]온겨울달(섣달한 이레

 

날씨가 하루 이틀에 이렇게 달라지나 싶을 만큼 추워졌습니다아이들이 손에 들고 있는 손데우개(손난로)를 보면 얼마나 추운지를 얼추 알 수 있습니다어제부터 그걸 들고 다니는 아이들이 많더라구요.

 

똑딱이흔들이 같은 조금 싼 것부터 아침에 채워 오면 하루 동안 껐다 켰다 할 수 있는 것까지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데워졌다 식으면 다시 데워지지 않는 것들이 배곳(배곳곳곳에 굴러다니는 걸 보면 안타깝습니다.


손데우개(손난로아무데나 버리지 마라너희는 누군가의 손을 한 번이라도 따뜻하게 해 준 적이 있느냐?”

 

어디서 많이 본 듯한 말이지만 아이들한테 해 주고 싶은 말입니다짧은 동안이라도 내 손을 따뜻하게 해 준 것에 고마워하는 마음으로 버릴 곳에 고이 버렸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오늘 아침은 어제보다 더 춥네요그러고 보니 오늘은 눈이 와도 큰 눈이 온다는 대설이네요이런 갑작추위도 철마디(절기)와 비슷하게 맞춰 오는가 봅니다다들 따뜻하게 챙겨 입으시고 나오셨길 바라고 토박이말을 되새기며 추위를 잊으실 수 있다면 기쁘겠습니다.^^


[토박이말 되새김]4351_12-1/(사)토박이말바라기 이창수


4351해 온겨울달(섣달이레(2018년 12월 7일 금요일ㅂㄷㅁㅈㄱ.

 

 사)토박이말바라기 들기


<다시 보기>

 

1)ㅇㄲ-

http://www.baedalmal.kr/wizbbs/b_view.html?i_code=sub1_3&CATEGORY=&PAGE=1&i_id=1673&i_key=&i_value=&i_order=&i_order_exec=&t_code=

 

2)ㅇㄱㅈ-

http://www.baedalmal.kr/wizbbs/b_view.html?i_code=sub1_3&CATEGORY=&PAGE=1&i_id=1674&i_key=&i_value=&i_order=&i_order_exec=&t_code=

 

3)ㅇㄷ-

http://www.baedalmal.kr/wizbbs/b_view.html?i_code=sub1_3&CATEGORY=&PAGE=1&i_id=1675&i_key=&i_value=&i_order=&i_order_exec=&t_code=

 

적은이: 토박이말바라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