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없는 이들이 다져가는 겨레사랑의 자리
우리말 우리얼

 

제 111 호 2020년 10월 16일

 

 

 

◂ 차 례 ▸

 

 

 

<발표문> 우리말이 아픕니다! 여러분! 가만히 보고만 있으렵니까! ……………… 2
<우리말 특별상 > “고맙고 그리운 우리말 지킴이” 노회찬 전 국회의원 ……………  4
2020년 우리말 지킴이 5 …………………………………………………………………  6
2020년 우리말 헤살꾼 5 ………………………………………………………………… 12

<특집 - 일본을 멀리하자> 일제식민지 시대의 조선 생활 글 이오덕/번역 임현호 ………… 18

<우리말 동시> 비파 권순채 …………………………………………………………………… 26
<우리말 동시> 토요일 밤에 김정원 ………………………………………………………… 30
<우리말 동시> 잣나무 최종규 ………………………………………………………………… 33

조선 같은말 사전 리현태 ………………………………………………………………… 39
숲노래 우리말꽃 최종규 ………………………………………………………………… 53
아이들 글에 대한 이해와 오해 이오덕 ……………………………………………… 61
아마존 홍석화 ……………………………………………………………………………… 66
좋은 책을 이렇게 번역하지 맙시다 조언년 ………………………………………… 80
알립니다 …………………………………………………………………………………… 98

 

 

 

펴낸 곳 : 우리말살리는겨례모임. 전화: 010-4715-9190(이대로)
주소 : 충주시 신니면 광월리 356번지 이오덕학교
전자우편 주소: 25duk@naver.com, idaero@hanmail.net   
누리집 주소 : 우리말 우리얼 http://cafe.daum.net/malel

 

 

우리말우리얼(113완).pdf
2.79MB

용량 제한 때문에 한/글 뭉치를 못올렸습니다. 필요하신 분은 joeunmei@hanmail.net 으로 연락주세요.

728x90

'곳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말우리얼(113호)(우리말살리는겨레모임)  (0) 2021.02.08
적은이: 한말글 현대사∝ 누리그물 한말글 모임

댓글을 달아 주세요